인셉션 뜻과 내가 생각하는 결말의 의미는?!

2020. 9. 13. 10:00

인셉션(inception)은 '시작'이라는 뜻을 가지고 있다. 조직이나 공식적인 행동의 출발을 말한다. 하지만, 영화에서는 상대방에게 어떤 생각을 심는다는 의미로 사용된다. in과 concept을 합쳐서 '컨셉을 집어넣는다'로 봐야될지는 모르겠지만, 영화에서는 주인공의 대화에서 위와 같은 뜻으로 사용되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일반적인 인셉션과는 조금 다른 의미로 사용된 것이다.

인셥션을 처음 봤을 때 굉장히 인상적이었다. 꿈이라는 특수한 컨샙과 끝을 예측할 수 없는 스토리, 화려한 화면 등. 지금까지 본 영화 중에 가장 많이 다시 본 영화이다. 인셉션을 보고 나면 마지막 결말에서 큰 궁금증이 생긴다. 이게 꿈일가? 현실일까? 


인셉션_영화


결말이 궁금해서 당시에 검색을 하면, 꿈이라는 의견과 현실이라는 의견이 꽤 분분하게 갈렸다. 필자도 어느 쪽에 속하는지 굉장히 궁금했는데, 딱히 답을 가지고 있지는 않았다. 하지만, 최근에 이에 대한 나름의 해답을 얻었다.


그것은 엘론 머스크의 뉴럴 링크가 계기가 됐다. 뉴럴 링크는 뇌에 컴퓨터를 연결하는 시스템을 개발하는 회사이다. 최근의 연구에 커다란 진척이 있었고, 앞으로 인간의 뇌에도 칩을 심을 것이라고 한다. 돼지에 2년간 칩을 꼽는 실험을 했는데, 꽤 성공적이었다고 한다.

뉴럴링크

( 뉴럴링크 홈페이지 바로가기 )


이 뉴스는 핫토픽이 됐고, 여러 매체에서 이 소식을 다루었다. 유투버 슈카월드도 이 소식을 다루었다. 영상 전문을 아래에 첨부하니 참고 바란다. 여기서는 뇌에 칩을 연결하면 기억을 복사할 수 있다는 애기를 한다. 기억의 저장소가 해마인데, 해마의 내용을 컴퓨터로 복사해서 다른 사람의 해마로 옮길 수 있다는 것이다. 그러면 그 사람은 나인가? 기억이 나인가? 하는 문제가 생긴다.


유투브에서는 이런 주제를 다룬 영화로 '프레스티지'를 소개한다. (이 영화도 크리스토퍼 놀란 작품이다) 위와 같이 기억을 복제하는 것에 대한 주제를 다룬 영화라고 한다. 필자도 본 적은 없지만, 관심이 간다.

프레스티지


그래서 문득 코브(주인공)에게 결말이 꿈인지 현실인지가 중요한가라는 생각이 들었다. 현실이라면 그토록 만나고 싶었던 딸을 만났으니 해피엔딩, 행복한 결말이다. 만약에 꿈이라도 딸을 만났다. 현실과 꿈을 구분하기 어려운 깊은 영역으로 들어갔으니, 현실로 여기고 행복을 누릴 수 있다. 결과적으로 꿈이든 현실이든 상관없이 주인공은 행복하다.

인셉션_결말


요즘에는 게임이 너무 좋아서 현실을 포기하는 사람들도 있다. 나는 무엇이고, 내가 느끼는 행복이 무엇인지. 현실에서 내가 느끼는 행복만이 행복이라고 할 수 있는건지. 앞으로 새로운 세계는 지금과는 많이 다른 세상이 되지 않을까 한다.

---------------------------------------

이렇게 포스팅을 작성하고 조금 찾아보니. 아뿔싸! 결말은 현실이라는 것이 밝혀졌다고 한다. 코브의 장인을 연기한 마이클 케인 덕분에 밝혀졌다고 한다.
( 참조: 영화 '인셉션' 결말의 진실이 8년 만에 밝혀졌다, 허프포스트코리아 )


이렇게 보고나니 너무 감상에 젖었나보다! ㅋ

댓글()
  1. Favicon of https://a-juicy-story.tistory.com BlogIcon Ju-icy 2020.10.18 21: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셉션 이즈음 해서 다시 한 번 보고싶어지는군요^^

  2. Favicon of https://monstock.tistory.com BlogIcon 주마왕 2020.10.21 17: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손꼽는 영화중 하나인데 덕분데 다시 상기되었어요 ㅋㅋㅋ 퇴근하고 다시 봐야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