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 하드용량관리 무료 프로그램, OmniDisksweeper 알아보기!

2019. 2. 9. 13:29

맥은 기본으로 파일 삭제를 잘 하지 않는다. 윈도우를 사용할 때는 하드용량 걱정을 안 했는데, 맥은 어느새 하드 용량이 풀로 찬다. icloud를 사용하면 용량의 부족에서 벗어날 수도 있지만, 유료 서비스라 어쩐지 꺼려진다. 맥의 파일들을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오늘은 맥 하드용량관리 무료 프로그램인 omni disksweeper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다.


omniDiskSweeper


맥은 윈도우와 파일 구조가 다르기 때문에, 사용하기 어려운 점이 있다. 어떤 파일이 어디에 있는지 사용자가 잘 알기 어렵기 때문에, 쓸모없는 파일 삭제도 어렵다. 맥은 '/home/사용자/open'이 윈도우의 '내컴퓨터'와 비슷한 위치이다. 


이런 어려움은 필자만 가지고 있는 것은 아닌가보다. 맥의 파일구조를 쉽게 파악하고 쓸모없는 파일을 삭제하도록 도와주는 무료 프로그램이 있다. OmniDiskSweeper이다.

OmniDiskSweeper의 구조는 간단하다. 실행하고 드라이브를 선택하면 아래와 같이 가장 상위 폴더의 파일과 폴더, 용량이 나온다.


시작화면

( omnidisksweeper 시작 화면 )


크기가 기가 단위이면 파란색, 메가는 하늘색 등으로 용량에 따라 색깔로 보여준다. 필자의 경우에는 Users폴더의 용량이 가장 크다. 이제 해당 폴더를 클릭하면 옆에 폴더 안의 내용이 나온다. 이렇게 계속 타고 가다보면, 어느 폴더의 파일이 가장 큰 지 알 수 있다.


파일구조탐색

( 폴더를 타고 가다보면, 용량이 큰 파일을 찾을 수 있다 )


아이폰을 사용하다보니 podcast가 동기화됐다. 지금은 불필요한 파일들이니 삭제를 해보자. 파일을 선택한 후 좌측 하단의 휴지통을 클릭하면 쉽게 파일을 삭제할 수 있다.

이런 식으로 파일 구조를 보면서 불필요한 파일들을 삭제하다보면, 쉽게 파일 용량을 확보할 수 있다. 파일복사나 이동 등의 기능도 제공해주면 좋겠지만, 철저하게 파일 정리(삭제)에만 중점을 둔 프로그램이다.


OmniDisksweeper는 무료로 설치가 가능한 프로그램이다. 설치를 원하다면, 아래 링크를 참조하도록 하자.
( 참조: OmniDisksweeper 홈페이지 방문하기 )


오늘은 이렇게 맥의 하드용량관리를 도와주는 omni disksweeper에 대해서 알아보았다. 맥에서도 기본적으로 제공하는 프로그램이 있지만, 속도도 느리고 사용하기 불편한다. 맥 하드 용량이 부족하다면 이번 기회에 불필요한 파일을 정리해보자.


애플 가로수길 점에서는 맥의 기본 교육을 하고 있다. 기본 교육 내용과 팁이 궁금하다면, 아래 포스팅을 참조해보자.
( 참조: 애플 맥북 무료교육 기본편 참석 후기와 약간의 팁 )


댓글()
  1. 128기가사용자 2020.09.26 22: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용량이 없어 판올림을 하지 못하던 참이었는데 덕분에 용량확보 잘 하고 다음펌웨어로 넘어갑니다
    이렇게 쓰잘데기 없는 것들이 용량을 많이 차지하고 있었을줄은 몰랐네요
    정말 감사드립니다 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