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신증권 신용거래(신용대출)란? 방법과 이율 등 조건은?!

2020. 5. 29. 06:53

대신증권 신용거래란 주식 투자할 때 부족한 돈을 빌리는 것이다. 주식 투자를 하다보면 투자금이 부족할 때가 있다. 이 때 매수주문을 하면서, 일정 비율의 돈을 증권사로부터 빌린다.

신용대출로 볼 수 있지만, 매수한 주식이 담보의 의미를 갖는다. 그래서 보유한 주식의 가치가 떨어지면 반대매매가 일어날 수 있다. 증권사에서 대출금의 연체를 막기 위해 주식을 매도하여 가져간다는 뜻이다.


주식투자



신용거래란 어떤 의미인지 위에서 충분히 설명이 된 듯 하다. 이제 어떻게 신청하는지 알아보도록 하자.


1. 신용계좌 설정을 한다.

신용거래는 일종의 대출 서비스이다. 레버리지를 이용하는 만큼 위험도도 크다. 그래서 신용거래를 하는 것에 대한 동의가 필요하다. 신용거래에 동의하기 위해서는 MTS에서 [모바일업무]-[신용계좌 업무]-[신용계좌 설정]으로 이동한다. 


대신증권_신용계좌_설정


신용계좌설정을 하기 위해서는 신용정보 관리에 동의해야 한다고 한다. 해당 화면으로 가서 4-5 신용거래 상품에 동의를 한다.


대신증권_개인신용정보관리

( 신용거래 외에도 여러가지 등록항목들이 있다 )


이제 신용계좌설 화면으로 가면, 이자율과 담보유지비율을 알 수 있다. 이자율은 고객등급과 기간에 따라 다르다. 담보유지비율은 140~150%이고, 종목에 따라 다르다. 신용대출 금액이 100만원이라면, 주식의 가격이 140~150만원이어야 한다는 것이다. 이보다 떨어지면, 부족분을 현금상환해야 한다. 혹은 반대매매가 발생할 수도 있다.


대신증권_신용계좌설정

( 주식이 담보역할을 하는 것을 감안하면, 그리 싸지는 않다 )


신용거래 설정이 완료됐다면, 이제 신용거래가 가능하다. 신용거래 대출과 한도는 대신증권 홈페이지에 아래와 같이 안내되어 있다.
( 참조: 대신증권 신용매매안내 페이지 바로가기 )


* 증거금률 및 기간

  - 종목 2,3그룹: 신용증거금율 45%, 신용기간 120일

  - 종목 4,5그룹: 신용증거금율 50%, 신용기간 90일

  - 만기연장조건 충족시 3회 연장 (60일 단위)

* 신용한도: 1억원~최대10억원 (단, 고객등급에 따라 다름)



2. 신용 매수주문을 한다.

주식 매수주문할 때, 신용을 선택하고 매수주문을 하면 신용거래가 된다.


대신증권_신용주문


현재가 옆에 보면 신용거래가 가능한 주식임을 알 수 있다. 신용을 선택하고, 매수주문을 하면 신용매수가 된다. 매도를 할 때도 방법은 동일하다.


신용거래는 레버리지를 이용하는 방법이기 때문에, 주가가 상승하면 득이 크다. 하지만, 반대로 주가가 떨어지면 그 피해도 커진다. 그래서, 신중하게 생각하고 이용하는 것이 좋을 듯 하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