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액 적립에 유리한 더모아 신한카드 혜택은?!

2020. 11. 16. 06:11

포인트는 많이 사용할수록 많이 적립된다. 보통 적립률에 따라 포인트가 적립되기 때문에, 큰 금액을 이용할 때 많이 적립된다. 그런데 이런 상식을 뒤엎는 카드가 출시됐다. 바로 '더모아 신한카드'이다. 어떻게 해서 소액 적립에 유리한 카드인지, 더모아 신한카드의 혜택과 서비스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다.

 

 

신한 더모아 카드

 

 

1. 1천원 미만 적립?

더모아 신한카드는 5천원 이상 결제시 1천원 미만 금액을 적립해준다. 5,300원을 이용하면 300원을 적립해주는 것이다. 그래서 소액을 사용할수록 적립이 많이 된다. 가장 적립을 많이 할 수 있는 금액은 5,900원이다. 5900원을 사용하면 900원이 적립되고, 적립률은 15.3%가 된다.

 

물론 카드를 이용하다보면 1천원 미만 금액이 없을 수도 있다. 하지만, 그렇더라도 1만원 미만의 금액은 적립률이 괜찮다. 최악의 경우에 10,100원 결제하면, 100원 적립해서 적립률이 1%가 된다. 전월 무실적 카드가 0.5~0.7% 적립해주는 것을 감안하면, 나쁘지 않은 적립률이다.

 

 

여기에 특별 적립업종은 2배 적립이 가능하다.

특별 적립업종은 배달앱, 디지털컨텐츠, 이동통신요금, 백화점, 해외, 할부거래의 6가지가 있다. 해당 업종을 많이 사용하면, 적립률을 더 높아질 수 있다. 보통 6개의 업종 중에서 2~3개 정도가 해당되지 않을까 싶다. 필자의 경우 자주 이용하는 업종이 없어, 혜택을 비교하는 데는 크게 고려하지 않아도 될 듯 하다.

 

 

연간 사용액의 추가 적립?

마지막으로 연간(1월~12월) 적립 포인트의 10%(최대 5만 포인트)를 추가 적립해준다. 연간 이용액이 아니라 연간 적립 포인트 기준이라 적립률이 크게 높지는 않을 듯하다. 예를 들어 1년 동안 평균 적립률이 2%라고 가정해보자. 여기에 10%를 추가적립하는 것이기 때문이다. 여기에 적립률이 0.2% 추가돼서 2.2%가 된다.

 

 

Recommendation 포스팅

 

 

2. 포인트포 재테크를?

더모아 신한카드는 '포인트 재테크'로 홍보를 하고 있다. 더모아 카드로 적립한 포인트를 신한은행이나 신한금융투자의 금융상품에 이용할 수 있기 때문이다. 2가지 방법 모두 달러에 투자하는 방법으로, 달러 투자에 관심 있다면 이용해 볼 만하다.

신한은행은 매월 적립한 포인트를 신한은행 달러예금 계좌에 입금할 수 있다. 신한금융투자의 경우 매월 해외투자가능 계좌에 미국(UDS)달러로 입금된다.  신한은행과 신한금융투자 계좌를 지정하지 않으면, 그냥 마이신한포인트로 적립된다.

 

 

신한더모아카드_주요서비스

 

 

3. 연회비는?!

연회비는 국내전용 1만5천원이다. 비자가 1만8천원인데, 해외 이용에 따른 혜택이 없으니 그냥 연회비 저렴한 것을 이용하면 되겠다.

 

 

4. 카드 발급은?

카드사에서는 신규 고객 유치를 위해 프로모션을 많이 한다. 예전에는 설계사를 통해서만 혜택을 받을 수 있었지만, 요즘은 모바일로 카드를 발급받아도 어느 정도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카드 발급 채널별 혜택을 아래에 정리했으니 참고 바란다.
( 참조: 신용카드 발급 혜택, 10만원 현금 지급이 부럽지 않다! )

 

 

카드를 선택할 수 없는 경우가 많은데, 이 경우에는 우선 다른 카드를 발급받고 다음에 추가 또는 교체발급을 하면 된다.
( 참조: 신용카드 추가발급, 교체발급, 재발급은 무엇? 차이점은? )

 

 

5. 신한카드 발급조건은?

카드발급을 위해서는 소득이 있고, 신용등급이 괜찮아야 한다. 신한카드 발급조건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아래 포스팅을 참조해보자.
( 참조: 신한카드 발급조건 및 신청, 발급조회하는 방법은? )

 

 

소액_사용

 

 

오늘은 이렇게 신한 더모아 카드에 대해서 알아보았다. 더모아 신한카드는 특이한 적립 구조 덕에 소액을 많이 사용하는 사람들에게는 분명 유리한 카드이다. 다만, 사용하기 전에 카드이용내역을 보고, 자신의 결제금액이 천원 단위로 끊기는 경우가 많은지는 한 번 살펴보는 것이 좋겠다.

태그 :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