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카드 아임 원더풀 플러스와 현대카드 제로 비교하기?!

2020. 2. 25. 08:01

롯데카드 주인이 바뀐 이후에 혜택이 좋은 카드들이 모두 단종되고 있다. 수익성을 강화하기 위한 조치인 듯 하다. 새로운 카드상품이 출시될 지, 카드상품에서 확보한 수익으로 다른 마케팅을 할 지는 아직 모르겠다. 롯데카드는 기존에 아임 시리즈의 카드를 출시했다. 아임(I'm) WONDERFUL, YOLO, GREAT, CHEERFUL, HEARTFUL, JOYFUL의 총 6종의 카드가 있다. 이 중에서 아임 원더풀은 카드가 단종되고, 아임 원더풀 플러스라는 새로운 이름의 카드가 출시됐다.

오늘은 롯데카드 아임 원더풀 플러스와 현대카드 제로의 서비스를 비교해도록 하겠다.


아임원더풀프러스_현대카드제로

추천포스트


wonderfu은 멋진, 훌륭한, 경이로운 등의 뜻으로 실적에 상관없이 원더풀한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고 한다. 카드 이름은 필자의 의견으로는 현대카드 제로가 더 좋은 듯 하다. 현대카드 제로는 카드명에서 어떤 컨셉의 카드인지 명확히 알려준다. 하지만, 아임 원더풀은 이름만 들어서는 어떤 카드인지 전혀 느낌이 오지 않는다.
카드 홍보 영상을 보면 실적에 상관없는 원더풀한 혜택이라고 한다. 이미 전월실적 없이 할인을 제공해주는 카드들이 나와 있는데 원더풀한 것인지 의문이다.


(롯데카드 I'm 원더풀 홍보영상)


두 카드 모두 전월실적 관계없이 할인해주는 컨셉의 카드이다.

전월 실적에 상관없이 0.7%를 할인해주는 것은 동일하다. 여기서 추가할인에 대한 컨셉이 두 카드가 다르다. 이 내용을 표로 정리해보면 아래와 같다.

할인 구분

현대카드 제로

아임원더풀 플러스

기타

기본 할인

0.7%

10만원 미만시
0.7%

- 아임원더풀: 연간실적 700만원 미만시 0.5%

추가할인

생활필수영역
+0.5%

10만원 이상시
1.4%

- 아임원더풀: 연간실적 700만원 미만시 1.0%, 월한도 1만원

선결제시 +0.3%


최고로 받을 수 있는 할인율은 현대카드 제로가 높다. 기본할인 0.7% + 생활필수 0.5% + 선결제 0.3%를 하면 최대 1.5%까지 할인이 가능하다. 아임원더풀 플러스는 10만원 이상 이용시 받을 수 있는 1.4%가 최고이다.
할인 조건도 현대카드 제로가 더 좋다. 아임원더풀 플러스는 연간실적 700만원 미만시에는 할인율인 0.5%로 낮아진다. 1.4%할인도 월할인한도 1만원이 있다. 할인한도 1만원이면, 월 70만원 정도를 사용했을 때 한도가 꽉 차게 된다. 생각보다 한도가 높지 않다. 기존 상품인 아임원더풀은 할인한도 10만원에 연간실적 기준은 없었다. 아임원더풀 플러스 카드로 변경되면서, 할인 조건이 더 강화됐다.

현대카드_제로_할인형


10만원 이상 결제건이 많다면, 아임원더풀 플러스가 좋다. 1.4%를 할인받을 수 있기 때문이다. 즉시결제 등의 귀찮은 작업없이 1.4%를 할인 받을 수 있다. 단, 이 때 월할인하도가 있는 것에 유의해야겠다.
10만원 이상 결제건이 적다면, 현대카드 제로가 더 좋다. 10만원 미만 건은 아임원더풀 플러스 카드의 경우 0.7%밖에 할인을 받을 수 없다. 하지만 현대카드 제로는 생활필수영역과 선결제까지 활용시 최대 1.5%를 할인받을 수 있다. 현대카드 제로의 생활필수영역은 모든 일반음식점, 커피전문점, 대형할인점, 편의점, 버스/지하철/택시 대중교통, 생명보험사 보험료이다. 생각보다 필수영역의 범위가 넓은 것을 알 수 있다. 선결제가 무엇인지 궁금하다면, 아래 포스팅을 참조해보자.
( 참조: 현대카드 즉시결제란? 방법과 해야 되는 이유는?! )


카드에는 할인 제외대상이 있다. 두 카드의 할인 제외대상을 확인해보자. 내용은 아임원더풀 플러스 카드가 길지만, 둘의 차이는 거의 없다. 아파트 관리비와 국세, 지방세가 할인되지 않는 것이 아쉽다. 참고로, 세금 납부에 대해 혜택을 받고 싶다면 포인트 플러스 그란데 카드를 이용하면 된다. 해당 상품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아래 포스팅을 참조해보자.
( 참조: 롯데카드 포인트플러스 그란데 카드, 누구에게 적합한 카드인가? )

- 아임원더풀 플러스 카드 할인제외 대상: 모든 무이자할부 이용금액, 국세, 지방세, 공과금, 도시가스비, 건강보험, 국민연금, 고용보험, 산재보험, 초ㆍ중ㆍ고교 납입금, LHㆍSH공사 공공임대료, 부동산 임대료, 장애인 고용부담금, 아파트관리비, 대학등록금, 오토ㆍ스마트 캐시백 신청 이용금액, 기프트ㆍ선불카드 충전 및 구매, 포인트 충전, 상품권(모바일상품권 포함) 구매, 단기카드대출(현금서비스), 장기카드대출(카드론), 연회비, 이자 및 각종 수수료

- 현대카드 제로 할인제외 대상: 장기카드대출(카드론), 단기카드대출(현금서비스), 연회비, 제수수료, 이자, 지방세ㆍ국세 등 세금 납부액, 도시가스요금, 초·중·고교 학교납입금, 대학ㆍ대학원 등록금 납부 결제건, 자동납부서비스 이용수수료, 당사 모든 할인서비스 및 무이자할부 이용금액 제외



연회비는 아임원더풀 플러스 카드가 15천원, 현대카드 제로가 5천원이다.

아임원더풀 플러스 카드는 국내전용, 아멕스, 마스터 브랜드가 가능한데 모두 연회비가 15천원이다. 이런 경우 해외에서도 사용가능한 마스터 브랜드를 선택하면 되겠다. 현대카드 제로는 국내전용・유니언페이 5천원, 비자 1만원이다. 이 경우에는 유니언페이를 선택하면 되겠다. 연회비가 국내전용과 동일하지만, 유니언페이는 해외에서도 사용이 가능하다. 유니언페이는 중국의 비자 브랜드 같은 것이다.

카드디자인

(아임 원더풀 카드 디자인)


오늘은 이렇게 롯데카드 아임 원더풀 플러스와 현대카드 제로를 비교해보았다. 둘 다 전월 실적에 상관없이 할인해주는 컨셉의 카드이다. 하지만, 혜택을 자세히 들여다보면 단종된 롯데 벡스카드가 간절히 그리워진다. 10만원 이상 결제건이 많다면 아임원더풀 플러스 카드를 선택하는 것이 좋지만, 그 대상이 생각보다 많지 않을 듯하다. 대부분의 사람들에게는 현대카드 제로가 훨씬 혜택을 많이 받을 수 있는 카드가 될 것이다. 롯데카드는 최근에 혜택이 좋은 카드들을 대부분 단종시켰다. 새로운 카드상품이 나올지 아니면, 확보된 수익으로 다른 마케팅을 할 지 궁금해진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