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아이폰을 사용하는 이유, BEST5!

2019. 12. 27. 06:30

항상 저렴한 폰을 사용하다 아이폰으로 바꾼 지 4~5년 정도 된 듯 하다. 가끔은 아쉬운 부분도 있지만, 큰 불만없이 아이폰을 계속 잘 사용하고 있다. 스티브 잡스가 떠나고 팀쿡 체제로 바뀌고 여러가지 변화가 있었지만, 아직까지 아이폰은 괜찮은 폰인 것은 분병하다.

오늘은 필자가 아이폰을 사용하는 이유, BEST5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다.


아이폰_이유



참고로 갤럭시 폰과 비교해서 아이폰이 이렇게 뛰어나다는 뜻은 아니다. 갤럭시 폰도 좋고, 특히 한국에서 사용하기에 최적화된 폰이라고 생각한다. 하지만, 필자는 아이폰을 사용하면서 아래 사항들에 대해 만족하고 있기 때문에 계속 사용하고 있다.


1. 안정적인 아이폰 OS와 업데이트

아이폰은 시각적으로도 이쁘고 안정적인 IOS라는 운영체제를 가지고 있다. 그렇다고 안드로이드가 되게 불안정하다는 것은 아니지만 사용해보면 확실히 차이가 있다. 앱이 그냥 꺼지거나 그냥 종료되는 일은 거의 없고, 조작감이 뛰어나다. 앱이 느려지거나 멈춰도 다른 조작들을 할 수 있다. 갤럭시 폰은 리부팅을 가끔 했었는데, 아이폰은 리부팅을 하지 않아도 계속 사용하는데 문제가 없었다.

안정적인 업데이트도 아이폰의 강점이다. 기존에는 폰을 업그레이드 하려면 USB에 연결해서 했었다. 연결이 잘 안 될 때도 있고, 업그레이드가 실패하는 경우도 있었다. 하지만, 아이폰은 와이파이 환경에서 무난히 업그레이드가 잘 된다. 가끔은 자고 있을 때 자동 업데이트가 된 경우도 있다. 아이폰을 사용하면서는 업데이트에 대한 스트레스는 사라진 것 같다. 기능상의 업데이트도 꽤 자주 있고, 사용하기에 점점 편해지는 것 같다.


2. 카플레이

요즘은 자동차 네비게이션으로 대부분 스마트폰을 사용한다. 그래서 차량용 거치대가 필수템이 되고 있다. 하지만, 아이폰은 차량 거치대가 필요 없다. 차량에 따라 다르겠지만, 필자가 사용하는 차량은 카플레이를 지원하여 아이폰 연결하여 차량 모니터에서 아이폰 화면을 볼 수 있고 조작도 가능하다. 시리도 지원하여 전화를 하거나 문자를 보낼 때도 편리하다.


카플레이

( 사용해보면 정말 편리하다 )


3. 맥북과의 연동

같은 회사의 제품이니 당연히 연동은 잘 된다고 생각한다면, 이건 그 이상이다. 사진을 맥북으로 옮기거나 메모를 관리하는 등의 연동이 굉장히 잘 되어 있다. 두 기기의 사이의 데이터를 옮기는 데 거의 스트레스를 받지 않는다. 아이폰 화면을 맥북에 쉽게 미러링도 할 수 있다.
( 참조: 아이폰과 맥을 미러링하는 가장 쉬운 방법! )

맥북의 인터넷 연결도 아이폰을 이용하면 쉽게 할 수 있다. 인터넷이 되지 않는 환경에서는 아이폰으로 테더링을 하여 사용할 수 있다. 와이파이 핫스팟이 아니라 케이블을 이용해서 바로 테더링을 할 수 있기 때문에, 전력 소모도 적고 속도도 빠르다. 


4. 단축어를 통한 자동화

최근에 업데이트 되면서 단축어라는 앱이 추가됐다. 아이폰에서 하는 작업을 자동화할 수 있는 굉장히 유용한 앱이다. 단순히 자동화를 넘어서 유투브 영상을 다운로드 한다던지, 영상에서 음성만 추출하는 작업도 가능하다. 어려운 작업들은 갤러리에서 찾아보고 필요한 것만 가져다 사용하면 된다.
그 외에도 자주 하는 작업들을 단축어로 만들어 놓으면 굉장히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 참조: 아이폰 단축어 무엇?! 어떻게 쓰지?! )


단축어

( 단축어앱 )

5. 의외로 유용한 시리

시리가 처음 나왔을 때는 한국어로 사용하기 좀 답답했다. 하지만 계속 학습이 진행되면서 지금은 꽤 유용하게 사용하고 있다. 사실 한국어는 네이버의 클로바나 빅스비를 사용하는 것이 더 인식도 잘 되고 편리할 지 모르겠다. 하지만, 시리도 문자를 보내고 전화를 하며, 간단한 아이폰의 기능을 사용하는데 무리 없이 사용할 수 있다.



세상 모든 일에는 장단점이 있다. 아이폰을 사용하면서 분명히 불편한 점도 있다. 몇 가지를 알아보면 아래와 같다.


1. 한국형(?) 앱의 부족함

안드로이드 폰을 사용하는 사람들을 보면 특이한 게 몇 개 있다. 음악을 다운로드 받는다든지, 스트림으로 TV를 보는 등 아이폰에는 없는 앱들을 사용할 수 있다. 유투브를 보거나 멜론을 사용하면 되기는 하지만, 가끔 부러울 때가 있다.


2. 키보드의 불편함

갤럭시의 천지인 키보드에 익숙한 사람이라면 아이폰의 키보드는 불편하다. 아이폰은 컴퓨터 키보드 자판 스타일이기 때문이다. 익숙해지면 편하다고 하지만, 그래도 불편하다. 그런데 이를 대체할 수 있는 앱이 출시됐다. 네이버 키보드앱인데, 천지인을 포함한 다양한 한글입력 방식을 지원한다. 다른 부가기능들도 좋아 아이폰을 사용하는 사람에게 필수템이 아닐까 싶다.
( 참조: 아이폰 키보드를 변경하는 방법과 추천 키보드는?! )


3. 아이폰의 기능을 다 사용하지 못하는 아쉬움

스마트폰으로 결제하는 사람들이 점점 늘고 있다. 삼성페이는 카드 단말기에서도 결제가 가능해 많은 사람들이 사용하고 있다. 아이폰도 애플 페이가 있지만, 국내에서는 사용을 하지 못한다. 그 외에 애플 월렛, 지도 등의 기능도 국내에서는 100% 활용할 수가 없다. 이를 대체할 수 있는 앱이 있어 크게 불편하지는 않으나 아쉬운 부분이다.

결제는 카카오페이로 아쉬움을 달래고 있다. 한 달 예산을 관리하면서 소비하기에는 괜찮은 앱이다.
( 참조: 재테크를 위한 계획적인 소비 방법 알아보기! )


애플카드



오늘은 이렇게 필자가 아이폰을 사용하는 이유, BEST3에 대해서 알아보았다. 한국에서 아이폰을 사용하기에 불편한 점도 있지만, 그만큼 장점도 크다. 다른 스마트폰도 이런 부분을 벤치마킹해서 사용하기에 더 좋은 폰이 되었으면 좋겠다. 필자도 우리나라 폰을 사용하고 쉽기 때문이다.


아이폰을 처음 사면 앱을 정렬해야 한다. 앱을 쉽게 정렬하는 팁이 궁금하다면, 아래 포스팅을 참조해보자.
( 참조: 아이폰 폴더정리 팁 3가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