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권 ETF 종류와 추천, 매월 100만원씩 투자했자면 결과는?!

2020. 9. 11. 06:30

오늘은 동일한 방법으로 채권 ETF에 투자했을 때 어떤 결과가 나오는지 알아보고자 한다. 채권은 주식과 음의 상관관계를 가지기 때문에, 포트폴리오를 만들 때 주식과 채권을 일정 비율로 구성하는 경우가 많다. 보통 주식 60%, 채권 40%로 구성한다.

채권 ETF상품 중에 괜찮은 상품을 알아보고, 이를 매월 매수하였을 때 어떤 결과가 나오는지 순서대로 다뤄보았다. 포스팅 하단에 EFT에 투자하면서 소득공제 받는 방법과 다른 종류의 ETF들도 정리해 보았으니 참고하기 바란다.

 

 

채권

 

 

채권의 종류는 크게 발행처와 상환기간, 이자지급방법으로 나눌 수 있다.

발행처는 크게 국공채와 회사채로 나눌 수 있다. 국공채는 정부나 공적인 기관에서 발행한 채권으로 부실 위험이 적지만, 대신 이율이 낮다. 회사채는 회사에서 발행한 채권으로 부실 위험은 국공채보다 높지만, 그만큼 이율도 높은 채권이다. 포트폴리오를 구성할 때는 회사채보다 국공채에 투자한 ETF를 주로 대상으로 한다. 장기간 투자하는 것을 가정으로 하기 때문에, 더 안정적인 성격의 자산을 편입하는 듯 하다. 발행처에 따라 세부적으로 국채, 지방채, 특수채, 금융채, 회사채로 나뉜다.

 

상환기간에 따라서는 단기채, 중기채, 장기채로 나눌 수 있다. 단기채는 상환기간이 1년 미만인 채권, 중기채는 1~5년, 장기채는 5년 이상의 채권을 말한다. 상환기간이 길수록 수익률이 높고 금리변동에 민감하다. 상환기간이 짧을수록 수익률은 낮고 금리에 덜 민감하다.

이자지급방법에 따라서는 이표채, 할인채, 복리채로 나눈다.

 

네이버 증권에서 시가총액 기준으로 상위 채권ETF를 정리해보면 아래와 같다.

ETF명

시가총액
(억원)

운영사

운영보수

추적오차율

1년 수익률

KODEX 단기채권 18,688 삼성자산운용 0.15% 0.03% 1.22%
TIGER 단기통안채 14,717 미래에셋자산운용 0.09% 0.02% 1.09%
KODEX국고채3년 733 삼성자산운용 0.15% 0.28% 1.69%
KOSEF국고채10년 2,514 키움투자자산운용 0.15% 0.14% 1.24%
TIGER 중장기국채 674 미래에셋자산운용 0.15% 1.06% 1.30%

 

 

이 중에서 KODEX 단기채권 ETF를 선택했다. 운영보수는 국고채에 투자하는 ETF가 동일하다. 하지만, 추적오차율이 가장 적다. 1년 수익률은 큰 차이는 없는 듯 하다.

단기 채권과 중장기 채권 중에 어떤 것을 선택해야 하는지 고민했다. 대부분 포트폴리오를 구성할 때는 상환기간이 긴 중장기채를 많이 편입했기 때문이다. 하지만, 앞으로 금리 변동이 많을 것으로 예상해 단기채권을 선택하고 수익률을 구해보았다.

 

 

 

매월 KODEX단기채권 ETF 100만원씩 매수한다면?

앞에서 다룬 zipline패키지를 이용해서 KODEX 단기채권 ETF를 매월 100만원씩 투자하면 어떤 결과가 나오는지 구해 보았다. 

우선 KODEX 단기채권 ETF 데이터를 수집했다.

from kor_stock_to_csv import to_csv

 

to_csv("153130","2015")

 

데이터를 수집하고 난 후에는 data bundle에 등록해야 한다. 터미널에서 아래와 같이 입력하여 수집한 데이터를 등록하였다.

zipline ingest -b kor_stocks

 
 
이제 코스피ETF 적립식 투자를 계산한 것과 동일하게 매월 100만원씩 매수한다고 가정하고, 코드를 작성하였다.
from zipline.api import order, record, symbol, set_benchmark
 
def initialize(context):
    context.i=0
    pass
 
def handle_data(context,data):
    context.i+=1
    record(nth=context.i)
 
    if int(context.i)%23==0:
        buy_cnt=int(1000000/int(data.current(symbol('153130'), 'price')))
        order(symbol('153130'),buy_cnt)
        record(buy_cnt=buy_cnt)
        record(etf=data.current(symbol('153130'), 'price'))
    else:
        record(buy_cnt=0)
        record(etf=data.current(symbol('153130'), 'price'))
        pass
 
터미널에서 아래와 같이 실행하여, 백테스트 결과를 얻었다.
> zipline run -f buy_bond_etf_monthly.py --start 2015-1-1 --end 2020-8-9 --bundle kor_stocks --trading-calendar XKRX -o buy_bond_etf_monthly.pickle
 
수익률을 아래와 같이 계산해보았다.
import pandas as pd
 
perf=pd.read_pickle('buy_bond_etf_monthly.pickle')
# print(perf[["nth","buy_cnt","etf"]])
 
cnt_sum=perf["buy_cnt"].sum()
print("총 매수수량: {}".format(cnt_sum))
 
perf["buy_amt"]=perf["buy_cnt"]*perf["etf"]
buy_sum=perf["buy_amt"].sum()
print("총매수금액: {}".format(buy_sum))
 
last_price=perf.loc[perf["nth"]==perf["nth"].max(),"etf"][0]
cur_sum=cnt_sum*last_price
print("평가금액: {}".format(cur_sum))
print("수익률: {:.2f}%".format(cur_sum/buy_sum*100-100))
 
# 연간수익률 구하기
import pyfolio as pf
 
pf.create_full_tear_sheet(perf.returns)
pf.timeseries.perf_stats(perf.returns)[["Annual return"]]
 
[Out]:
총 매수수량: 573
총매수금액: 56342705.0
평가금액: 58706715.0
수익률: 4.20%
Annual return:    0.039077

 

약 5년 6개월간 573주를 매수했다. 총 매수금액은 5,600만원 정도이고, 수익률은 4.2%였다. 코스피200 ETF에 투자했을 때는 수익률이 16.9%였는데, 채권 ETF가 확실히 수익이 낮았다. 채권 ETF의 가격 흐름과 매수 시점을 그려보았다. 채권ETF는 안정적(?)으로 꾸준히 상승하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 그래프 그리기

import pandas as pd

import seaborn as sns

 

perf=pd.read_pickle('buy_bond_etf_monthly.pickle')

sns.lineplot(x=perf.index,y=perf["etf"])

 

# 매수시점 그리기

buys=list()

for t in perf.transactions:

    if len(t)>0:

        buys.append(t[0]['amount']>0)

    else:

        buys.append(False)

 

buys=perf.ix[buys]

sns.scatterplot(buys.index,perf.etf.ix[buys.index],s=100,markers="^",color='m')

 

채권ETF
채권 ETF 가격 흐름, 보라색 원은 매수시점을 나타낸다

 

 

코스피 200ETF와 채권 ETF를 같이 그려보면, 두 ETF의 성격을 더 잘 비교해 볼 수 있다. 두 ETF를 비교하기 위해, 15년 1월1일의 값을 각각 100으로 놓고 그래프를 그려보았다.

 

주식채권
코스피ETF와 채권ETF 비교

 

파란색이 코스피 200ETF, 주황색이 채권ETF의 가격 흐름이다. 확실히 주식형 ETF의 변동폭이 훨씬 큰 것을 알 수 있다. 이를 가지고 포트폴리오를 구성하면, 어떤 결과가 나올지 궁금해졌다. 다음 포스팅에서는 코스피 200ETF와 채권 ETF를 가지고 포트폴리오를 만들고, 결과를 비교해보도록 하겠다.

 

 

ETF 투자하면서 소득공제 받는 방법은?

IRP계좌를 이용하면 ETF에 투자하면서, 소득공제를 받을 수 있다. IRP계좌는 개인의 연금 형성을 도와주기 위해 정책성으로 나온 상품이다. 필자도 IRP계좌를 이용해서 ETF상품에 투자하고 있고, 그에 대한 후기도 다루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포스팅을 참고하기 바란다.
( 참조: IRP계좌, ETF 투자 후기와 주의할 점! )

 

 

다른 ETF 종류는?

채권ETF외에도 많은 종류의 ETF가 있다. 그 중에서 많이 찾는 ETF상품에 대한 내용을 정리해 보았으니 관심 있다면 참고하기 바란다.

 

ETF 관련 포스팅

 

 

ETF는 개별 종목 선택에 대한 리스크를 줄여주는 괜찮은 금융상품이라고 생각한다. 투자하면서 매일 떨어질 지 오를지 고민하는 것도 정신건강에 매우 좋지 않다. 그보다는 미래 성장 가능성이 높은 분야나 국가, 주제에 ETF로 장기 투자하는 것도 한 번 고민해보기 바란다.

 

 

* 이 포스팅은 투자 권유의 목적이 아닙니다. 모든 투자에 대한 책임은 본인에게 있습니다.

태그 :

댓글()
  1. Favicon of https://funfundata.tistory.com BlogIcon 여퐝 2020.09.11 09: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렇게 파이썬으로 보니 변동폭이 더 눈에 잘 들어오네요

  2. 김훈 2020.09.20 20: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3. 김훈 2020.09.20 20: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